본문 바로가기
728x90
반응형

베란다정원28

오늘자 제라늄 - 살몬 프린세스 완전한 꽃볼이 된 살몬 프린세스! 진짜 색감도 예쁘고 자태도 곱다!!! 감탄감탄 굳이 화분을 가져가서 신랑 눈앞에 대고 보여줬다 ㅎㅎㅎ 이렇게 안하면 안보니까 ㅋㅋㅋㅋ 이건 좀 역광이라 일부러 밝기를 올렸는데 꽃 중심부의 색이 너무 어둡게 보여서ㅜㅜ 밝기를 올릴 수밖에 없었다. 그나저나 누가 이렇게 이름을 딱 맞게 지어놨는지... 진짜 '프린세스'라는 이름에 걸맞게 참 예쁘다. 살몬 프린세스~ 그나마 자연스럽게 나왔지만 좀 어둡 ㅎㅎㅎ 아고 이쁘고 곱다 ♥ 다른 제라늄들도 피어나는 중이니까 또 곧 예쁜 꽃사진 찍을 수 있을 것 같다. 오랜만에 꽃 돌보는 맛이 난다 ㅎㅎ # 4월의 베란다정원 거실정원 제라늄 살몬프린세스 꽃 꽃사진 가드닝 베란다 정원 가드닝 2019. 4. 8.
제라늄의 계절 제법 꽃볼을 만들어낸 살몬 프린세스:) 우리집의 몇 안되는 제라늄 중에 꽃볼 만든 애는 별로 없었는데 꽃볼 진짜 오랜만인것 같다ㅎㅎ 오구오구♡ 제법 이쁘네~♡ 안좋은 흙때문에 알레르기가 생긴 이후로는 가드닝을 관두고 그냥 있는 화분만 대충 관리하고 있는데 한창 가드닝할 때에는 제라늄들 많이 키우는 분들 블로그를 기웃거리면서 구경도 많이 했었다. 지금은 그것도 안한지 거의 1년은 된듯... 지난번 그 깨순이는 씨앗도 맺히려고 하는데 내가 다른 꽃들하고 부비부비 안해줘서 그냥 가짜 씨앗일것 같다 ㅎㅎ 작년엔가 어떤분에게 얻었던 아랑별비인데 꽃 보는건 처음인것 같기도하고... 본것 같기도하고... 꽃 피면 알겠지 :) 이름을 모르겠는 작은 제라늄 한송이 진짜 새끼손톱만큼 작은 꽃이다ㅎㅎ 꽃을 보고 싶어서 안방.. 2019. 4. 6.
3월 베란다정원 제라늄들 나의 무심함 속에서도 봄이 오고 제라늄들이 꽃을 피었다는 것에 새삼 놀라게된다. 이름을 되찾은 살몬프린세스 꽃색이 참 곱다♡ 다른 제라늄들도 꽃대를 올리느라 바쁘다. 내가 너무 무심해서 물도 2주에 한번 주는데 이녀석들도 무심하게 잘 큰것 같다ㅎㅎ # 3월의 베란다정원 제라늄 꽃 피다 # 베란다 좁은베란다 슬슬 상추키우기에 들어가야겠다 2019. 3. 29.
봄, 제라늄 내 작은 베란다에도 봄이 왔다. 공손하게 꽃대가 올라오던 제라늄은 봄을 알리듯 꽃을 피웠다. 흙먼지 알레르기와 금방 질리는 내 성격의 콜라보로 인해 비록 베란다 정원을 옛날만큼 돌보지는 않지만 그래도 꽃이 있으니 자꾸 들여다보게 된다. 내가 돌보지 않은 만큼 이름표도 잃어버린 제라늄이 많지만 감상하기엔 충분한 것 같다. 내가 좋아하는 연핑크색의 꽃을 보여준 제라늄 파사트(?)로 추정되는데 잘은 모르겠다. 색이 참 예쁘다~♡ 이건 뭔지 이름표가 없어져서 모르겠다만 주근깨있는 꽃잎이 낯이 익다. 아마 작년 포스팅 기록을 뒤져보면 요녀석 이름을 알수 있을것 같다. 선명한 줄무늬의 잎이 이뻐보인다♡ 냄새에 예민한데도 제라늄 냄새는 이상하게 싫지않다. 예쁜 꽃 보여주는 애들이라 그런가~ # 제라늄 꽃 베란다 정원.. 2019. 3. 26.
오랜만의 베란다 정원♡ 흙만지고 놀다보면 알레르기성 비염, 결막염이 자꾸 생겨서ㅠㅠ 하는수없이 식물들 수를 줄이고 더 들이지 않고있다. 정리 다 해버리고 관엽식물, 실내 공기정화 식물들만 놔둘 예정이다. 한동안 팽개쳐두어서 골로 간 애들도 많지만.. 그래도 미련이 생겨서 자꾸 돌아보게 되는 내 베란다 정원. 사랑초 종류들.. 남향집이지만 안방베란다가 작다보니 지는해가 잘안들어와서 사랑초들이 잎만 무성하고 키만 냅다 자랐는데.. 엊그제 베란다 정리하면서 그냥 정리해버렸다. 바이바이... 남은 몇몇 사랑초들.. 해를 잘 못봐서 꽃봉오리도 열리다 만다. 그나마 조금 피어난 팜팜.. 베란다를 아주 정글을 만드는게 꿈이었는데ㅋㅋ 알레르기가 생긴건지 어쩐건지..ㅠㅠ 알러지때문에 포기.. 언젠가 마당있는집으로 가면 다시 키워보리라ㅜㅜ 무튼.. 2019. 1. 22.
아파트에서 상추 기르기, 수확 베란다가 없는 확장형 아파트에서 상추 기르기 !!! 베란다가 안방에만 작게 있고, 다른데엔 베란다가 없기 때문에 한여름 남향의 아파트는 볕이 들어오지 않아서 식물이 자라기가 힘이 든다. 웃자람이 약간 있는 편이긴 하지만, 그래도 재미삼아 창틀에서 상추를 길러보았다. 창틀에서 상추를 기르고 있기 때문에 나는 이것을 '창틀 텃밭'이라고 부른다. 신랑 서재의 창틀 텃밭에서 기르던 상추를 또 수확했다. 솎아주는 것도 하고, 커진 상추 잎들을 따주기도 했다. 큰건 손바닥만해서 고기쌈을 싸먹어도 될 것 같았다. 오늘자 창틀 텃밭! 작은 포트분에 파종한 것이라 하루라도 물을 안주면 축축 처지는지라 거의 수경재배같다ㅋㅋ 큰건 이정도 사이즈~ 제법 상추 느낌이 난다. 오늘 상추 넣고 비빔밥 해먹었는데 진짜 맛있었다. 상.. 2018. 7. 28.
여름은 제라늄에게 힘든 계절 날이 덥고 습하다보니 벌써 무름병으로 간 제라늄이 세개째. 오늘 스윗제스랑 루윅스버거플레이어도 무름으로 가버렸다ㅜㅠ 안그래도 꽃보여주는 녀석도 없고 재미도 없고 날씨도 덥고 해서 가드닝 권태기였는데 제라늄 키우는게 얼마나 쉽지않은일인지 느끼고있다. 그와중에 꽃을 보여주는 튼튼이도 있어서 그나마 위로가 된다. 파사트도 두번째 꽃대를 올려주었다♡ 지난번 꽃피고 진지 2~3주만인것 같다. 아랑별비도 첫꽃을 보여준다. 아직 어떤형태인지는 만개하지않아서 못봤지만.. 곧 만개하겠지 :) 데이비드존도 두번째꽃 데이비도존은 잎이 얼마 없이 뼈대만 남은 뼈라늄 수준인데도 꽃이 피었다. 여태 무름으로 간 애들이 다 작은애들이라.. 얘도 워낙 몸집이 작아서 무름 생길까봐 걱정된다. 엄청 잘자라고 있는 바질 파종해둔 상추도 .. 2018. 7. 20.
7월 12일 베란다 정원 도시농부의 쌈채소 상추 기르기는 계속되고있다. 모종용의 매우 작은 플라스틱 분에 키우다보니 물주기를 하루 거르면 목마르다고 축처지는 것들이 있어서 매일 신경쓰고 봐야하는게 일이라면 일이고 취미라면 취미고 :) 하여튼 상추 새싹들이 제법 상추답게 자라났다. 파종한지 약 한달반만인듯! 잎이 제법 커져서 고기 쌈좀 해먹어도 되겄다 ㅎㅎ 멀리서 본 내 상추타워의 모습 얼마전에 태풍 때문인지 강풍이 며칠 계속되었는데 그때마다 신랑이 컴퓨터하는데 흙날아온다고해서 그게 조금 미안했다^^; 신랑방 서재 창틀에 더부살이 하느라 눈칫밥먹기ㅋㅋ 한여름이다보니 이제 꽃들은 거의 다 져서 초록잎들만 무성하고 제라늄은 무름으로 죽어나가고 긴긴 장마에 다른 식물도 과습되진 않을지 신경쓰이는 와중에 엔젤아이스 버건디레드는 꿋꿋히 꽃.. 2018. 7. 12.
제라늄 첫 무름병 제라늄을 키우기 시작한지 몇달 안되었는데 여름에 많이 발생한다는 무름병을 오늘 처음 발견했다. 물을 주다가 발견했는데 미스터렌에 까맣게 된 부분이 있어서 깜짝 놀라 살펴보니 무름병이었다ㅜㅜ 사진으로만 봤던 무름병이 눈앞에서 발견되다니... 제법 많이 자랐던 녀석이었는데...ㅜㅠ 까맣게 된 부분은 잘라내고 멀쩡한 줄기 부분만 남겼다. 혹시 모르니 삽목에 도전해보려고 자른 단면을 말려두고 있다. 무름병도 처음이고, 삽목도 처음이라 괜찮을지 모르겠다. 그래도 도전!!! :) 7월 8일 베란다 정원 가드닝 일기 제라늄 미스터렌 무름병으로 잘라내고 삽목 시도..! 어떻게 되었는지는 나중에 또 포스팅하기로... 2018. 7. 8.
7월 6일 베란다 정원 어제 찍었는데 못올린 사진도 있고~ 오늘찍은 사진들도 있고~ 여름날의 제라늄들 사진♡ 스완랜드핑크 보른홀름 파사트 모자익레드변이 스완랜드핑크 2호 빌스젬 (빌스잼) 다시 하나둘씩 꽃대를 올리는 엔젤아이스 버건디레드 나눔 받아서 도착한 새식구 다섯! 썬라이즈루드윅스버그플레이어, 살몬프린세스, 로즈버드프롬램블러, 로즈버드애플블러썸, 화이트링 잘 적응해야할텐데.. 펄라이트를 더 섞어서 심어줄걸 이제보니 상토만 많아보인다. 7월 6일 베란다정원 가드닝 일기 2018. 7. 6.
728x90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