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728x90
반응형

상추기르기17

아파트에서 상추 기르기, 수확 베란다가 없는 확장형 아파트에서 상추 기르기 !!! 베란다가 안방에만 작게 있고, 다른데엔 베란다가 없기 때문에 한여름 남향의 아파트는 볕이 들어오지 않아서 식물이 자라기가 힘이 든다. 웃자람이 약간 있는 편이긴 하지만, 그래도 재미삼아 창틀에서 상추를 길러보았다. 창틀에서 상추를 기르고 있기 때문에 나는 이것을 '창틀 텃밭'이라고 부른다. 신랑 서재의 창틀 텃밭에서 기르던 상추를 또 수확했다. 솎아주는 것도 하고, 커진 상추 잎들을 따주기도 했다. 큰건 손바닥만해서 고기쌈을 싸먹어도 될 것 같았다. 오늘자 창틀 텃밭! 작은 포트분에 파종한 것이라 하루라도 물을 안주면 축축 처지는지라 거의 수경재배같다ㅋㅋ 큰건 이정도 사이즈~ 제법 상추 느낌이 난다. 오늘 상추 넣고 비빔밥 해먹었는데 진짜 맛있었다. 상.. 2018. 7. 28.
상추 솎아주기, 수확의 재미 상추가 제법 자랐다. 무성하다 :) 이제 솎아줄 타이밍인가? 야채가 먹고싶기도하고~ 오늘 솎아주기로 했다. 점심으로 상추 비빔밥 해먹어야지ㅋㅋ 비포/애프터 상추 솎아주기 많이 솎아주지는 않았고, 한주먹 정도 내가 먹을 만큼만 뽑았다. 그래서 크게 티가 나진 않는것 같다. 뽑아서 모으는데 꽤나 재미있었다. 내일 또 솎아서 밥 반찬해야지ㅎㅎ 흙이 많이 묻은 뿌리 부분은 잘라서 버리고 잎사귀만 씻었다. 푸릇푸릇~ 신선해 보인다~~ 계란후라이에 상추 넣고 밥 비벼서 냠냠:) 고추장 양조절 실패ㅜㅜ 좀 짜게 되서 밥을 더 넣었다. 그래도 겁나 맛있었다. 직접 키워서 반찬으로 먹으니 뿌듯하고 재미있고 아무래도 더 키워야겠다 싶다ㅋㅋ 매일 매일 먹으면 내몸에도 좋고~~ 상추를 이렇게 키워서 솎아주기 한 것은 상추 샐.. 2018. 6. 28.
틈새 선반 구입 확장형 아파트에서는 베란다가 작거나 없어서 확장형에 살면서 가드닝하는 사람들은 널찍한 비확장형 아파트의 베란다를 매우 부러워한다. 나도 손바닥만한 안방 베란다 뿐이라 넓은 베란다를 가진 사람들이 매우 부러운데 엊그제 우연히 틈새선반으로 난간 안쪽을 베란다처럼 사용하는 것을 발견하고 나도 구입해볼까 엄청 고민했었다. 근데 난간 안쪽에 두려면 방충망을 열어야해서 벌레극혐자인 나는 심히 고민을 했다. 역시 방충망은 못열겠다ㅜㅜ 생기는벌레만으로도 충분히 스트레스라서.. 그래서 그냥 창틀을 적극 활용하기로 마음 먹었다. 2층 3층 4층 한번 쌓아보자ㅋㅋ 틈새선반 덕분에 창틀 두군데에 나눠서 두었던 블루베리들을 하나로 모았다. (비가 와서 블라인드 내린 상태) 상추도 2층으로 쌓아주었다. 얘네는 내가 워낙에 포개두.. 2018. 6. 28.
6월 27일 베란다 정원 어젠 종일 비가 왔는데 오늘은 언제 그랬냐는듯이 해가 쨍쨍하다. 비가 와서 먼지가 씻겨갔는지 미세먼지 좋음:) 날씨 참 좋다. 우리집 삽목이 제라늄은 이제서야 꽃대를 올리느라 바쁘다. 여리여리한 연분홍빛 프릴 꽃을 피우는 파사트. 상상하지 못했던 고운 모습이라 한눈에 반했다♡.♡ 그 곱다는 스완랜드핑크♡ 장미와 꽃이 비슷하게 생겨서 더욱 마음에 든다. 예전 장미 사진들 보면 넘이뻐서 다시 데려오고싶은데ㅜㅠ 스완랜드 핑크가 조금이나마 위로가 되어준다. 붉은색의 보른홀름은 아직 꽃봉오리 상태라 화형을 잘 모르겠지만 왠지 장미 모양일것 같아서 기대가 된다:) 잎무늬가 요상해서 정이 안갔었는데 꽃은 이쁘넹♡ 모자익레드변이 이름이 특이하다고 생각했는데 꽃도 특이하다ㅎㅎ 아침만해도 덜피어있었는데 좀전에 보니 활짝 .. 2018. 6. 27.
비오는날 베란다정원 & 창틀 텃밭 밤부터 비가 오고 장마 시작이라고 하기에 창틀에 놓인 애들 비맞으면 안되는 화분들 장마 대비에 들어갔다. 입주할때 달았던 비는 막고 바람은 통하게 하는 그 블라인드. 미세먼지 없으면 활짝 열어놔도 좋으련만 아직 비 내리기 시작한지 얼마 안되서인지 미세먼지 수치가 높다ㅜㅜ 암튼 블라인드 내려서 비 맞지 않게 해두었는데 그래도 비바람이 많이 불면 미세하게 들이치긴한다. 커피나무들은 예민하지 않아서 이정도로 충분히 괜찮다ㅎㅎ 안방 베란다 정원도 블라인드 내려두었으나 습도와 과습에 예민한 제라늄들이 창틀에 있는곳이라 좀 불안하긴하다. 무름병이 생길수 있으니 종종 살펴봐야겠다. 햇볕없는 비오는날이니만큼 낮부터 led 식물등을 켜두었다. 블라인드 있는 내서재 블루베리들은 블라인드 내려주었고, 블라인드 없는 창쪽에 .. 2018. 6. 26.
6월 25일 베란다 정원 제라늄들 우리집 제라늄은 워낙 작았던 삽목이들 분양받은거라 이제서야 꽃을 피우나보다. 그래도 아프지않고 무르지않고 아직까진 다들 건강하다. 오늘 꽃핀 제라늄들 사진 고고~♡ 파사트 꽃이 이렇게 예뻤구나♡.♡ 감탄! 은은한 핑크살구색에 프릴도 예쁘고 무늬도 들어가있네:) 스완랜드핑크 꽃잎이 참 핑크핑크 프릴프릴하고 이쁘다♡ 꽃잎이 조금더 벌어졌지만 아직 만개하려면 하루이틀 더 있어야 할것같다 꽤 오래 피어있고 피고있는 수지뷰티. 깨가 많진않지만 살구빛 꽃볼이 완성되어가고 있다. 밑에 꽃봉오리가 더 달려있음 :) 제라늄 보른홀름 꽃색은 붉은색인가? 모양이 궁금해지는 꽃봉오리들 창틀텃밭 애들도 잘크고있다. 바질은 슬슬 잎뜯어먹어도 되겠는걸?ㅎㅎ 상추가 이만큼 자랐다. 솎아줄까 하다가 지들이 알아서 튼튼한 것만 남길래 .. 2018. 6. 25.
6월 20일 베란다 정원 가드닝 일기 6월 20일의 베란다 정원 가드닝 일기 미세먼지가 어제, 엊그제만큼 심하진 않지만 그래도 문열기 찝찝한 나쁨 수준에 머무르고 있다. 수치는 낮은 편이지만, 건너편 산은 뿌옇게 보이는 걸 보고, 오늘도 창문을 열지 않기로 다짐했다. 내 기관지를 위하여ㅜㅜ 간밤에 미세먼지 좋음이 떠서 열어둔 창문들을 닫고 공기청정기를 틀었더니 어플 수치보다도 훨씬 높게 나왔다. 더 찝찝함... 꽃대가 올라오는 제라늄이 있어서 베란다를 휘리릭 둘러보고 들어왔다. 몇 안되는 작은 제라늄들이지만, 그래도 병 생기지 않고, 무르지 않고 꽃을 보여주고 있다. 아랑별비인지 파샤트인지 이름표를 안보고 왔네... 꽃피면 이름표를 보기로 하자 ㅋㅋㅋ 얘는 며칠전부터 꽃대를 보여준 애라 이름을 잘 기억하고 있다. 스완랜드핑크. 꽃이 피면 참.. 2018. 6. 20.
6월 16일 베란다 정원 엊그제 카페분과 교환했던 새식구들이 모두 도착했다. 페페로미오, 화이트원더 아이비 둘다 연초록색과 흰색이 어우러져 만들어내는 무늬가 넘이뻐서 들이게 되었다. 페페 종류도 키우기 쉽고, 아이비도 두종류나 집에 있어서 둘다 어렵지 않게 키우겠지 :) 디시디아 화이트 얘도 연초록+흰색 조합이라 상큼하고 이뻐보인다. 언제부턴가 연초록+흰색 조합이 넘 이쁨♡.♡ 흙에 심어진게 아니라 큰 바크? 나무껍질같은 데에 심어져있어서 약간 틸란드시아와 비슷한것 같다. 분무기로 물주고 너무 마르지 않게 해야할것같다. 리갈 제라늄들 캔디플라워 피치클라우드, 다크레드 둘다 색감이 넘나 취향이라 얘네때문에 이번 식물 교환이 시작되었다고 보면 되겠다. 너무 이쁘다ㅜㅜ♡♡♡ 근데 개인적으로 나는, 화원에서 꽃을 들일때 꽃망울 많은것보.. 2018. 6. 16.
너무나 곱던 마지막 장미 마지막 장미ㅜㅠ... 노오란 장미가 곧 필 예정이었는데... 초보가드너인 내가 감당 못할 해충이었다. 다시 데려오고싶은 마음이 굴뚝같지만, 이제는 진짜진짜.. 마당있는집 가기전까지는 절대 장미를 들이지 않겠다ㅜㅜ 눈물로 참아본다. 오늘도 한바탕 천연 방제약을 뿌려주고 애들 얼굴도 한번씩 봐주고~ 요새 벌레 시1키들 때문에 가드닝에 현타와서 흙살피고 진딧물없나 벌레없나 살피느라 내 반려식물들이 어떤꽃을 피우는지 새잎이 났는지 보고 감상하는 데엔 신경을 못썼던 것 같다. 새잎 난게 예쁘다고 쪼물딱거리다가 새잎을 부러뜨렸던 뱅갈고무나무ㅠㅠ(미안) 그다음 잎까지 영향이 간건지 새로난 잎도 스스로 떨구더니 이번 새잎은 튼튼하다. 약간 휘어지게 자라고 있어서 걱정스럽... 좀더 크면 중심을 잡아줘야겠다. 엔젤아이스.. 2018. 6. 13.
상추, 얼만큼 자랐나 창틀텃밭! 상추 파종한지 약 열흘이 되었다. 떡잎이 무럭무럭 자라서 제법 본잎이 나온 녀석도 눈에 띈다. 따먹을 크기가 되려면 쑥쑥 자라야 할텐데 날이 덥다보니 병충해가 걱정이다 (이미 다른 화분에 병충해 극성ㅜㅜ) 바질도 제법 자랐다. 이렇게 건강한 모습의 바질이라니♡ 감격.. 얼마나 이 모습을 유지할수 있을지 모르겠지만(바질 죽인 경험 있음) 부디 오래오래 푸릇함을 유지해다오♡ 귀요미 상추들. 그리고 나의 창틀 텃밭♡ 신랑이 요새 컴퓨터를 안해서 본인 서재 창틀에 이렇게 미니 텃밭꾸려놓은걸 전혀 모르고 있었다. 계속 모를것 같아서 입이 근질근질했던 나는 결국 신랑 손붙잡고 끌고와서 보여주었다. 내가 본인 서재 창틀에 난장판을 해놨음에도 싫어하지도, 좋아하지도 않는 신랑은 그래도 귀엽다고 들여다봐주었다.. 2018. 6. 12.
728x90
반응형